거물급 쏟아졌는데…최재훈 이후 잠잠한 FA 계약


프로야구 프리에이전트(FA) 시장이 잠잠하다. 대어급 외야수가 다수 포함됐기에 발 빠르게 움직이는 구단이 나타날 것이란 기대와는 사뭇 다른 모양새다. 지난달 27일 한화 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