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의 7번타자’ 김민성, 무안타 굴욕 딛고 난세의 영웅으로


김민성(LG 트윈스)이 하루만에 ‘환골탈태’했다. 준플레이오프 1차전 4타수 무안타 굴욕을 딛고 2차전에서 4안타를 몰아치며 난세의 영웅으로 거듭났다. 김민성은 5일 서울 잠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