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 절단할 뻔 했던 우즈, 10개월 만에 아들과 대회 출전


교통사고로 다리를 절단할 뻔 했던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6·미국)가 10개월 만에 필드에 복귀한다. 우즈는 18, 19일 이틀 동안 미국 플로리다 주 올랜도의 리츠칼튼골프…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