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시브 좋아진 박혜민, 주전 레프트도 노려


프로배구 KGC인삼공사의 박혜민(21·사진)은 GS칼텍스에 몸담았던 지난 시즌까지만 해도 실력보다 외모로 주목을 받는 선수였다. 별명도 GS칼텍스의 안방구장 서울 장충체육관과 걸…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