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단신]신유빈, 손목 부상에 세계선수권 기권


‘탁구 요정’ 신유빈(17·대한항공·사진)의 첫 세계선수권대회 도전이 오른 손목 부상으로 허무하게 끝났다. 신유빈-조대성(삼성생명) 조는 25일(현지 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