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송화 측의 반박 “무단이탈 아니다…선수 생활 이어가고 싶다”


무단이탈로 물의를 일으켰던 여자 프로배구 IBK 기업은행의 세터 조송화(28)가 상벌위원회에 출석했다. 그는 법률대리인을 통해 무단이탈은 사실이 아니라며 계속 선수로 뛰기를 희망…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