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도시’ 수원? 이젠 야구-농구-배구가 명성이어


프로배구 남자부 선두 한국전력이 OK금융그룹과 안방 맞대결을 치르고 있던 4일 경기 수원체육관. 마무리 투수 김재윤(31)을 비롯한 프로야구 KT 위즈 선수단 몇몇이 관중석에 모…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