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 세터 염혜선 왼손 중지 골절로 수술대, 6주간 이탈


여자 프로배구 KGC인삼공사의 주전 세터 염혜선이 손가락 골절 부상으로 수술대에 올랐다. 6주 이상 이탈할 것으로 보여 선두 경쟁 중인 인삼공사의 구상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2…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