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트윈스 승부처 6경기 빈손…정상과 멀어져


승부처로 꼽은 6경기를 빈손으로 흘려보냈다. LG 트윈스가 우승 도전에서 한 발 더 멀어졌다. 류지현 LG 감독은 지난 19일 키움 히어로즈전을 앞두고 “이번주 6경기가 중요…

Source